1. 현장의 목소리
  2. 자유게시판
  3. KT - 노동자 추모관
  4. KT노동인권센터
  5. KT민주동지회페북
  6. 유튜브 투쟁영상
  7. 인간다운 KT를 만드는 사람들
  8. 규약 회원가입
  9. KT노동자 추모관
  10. KT 세노조 일파만파
  11. KT 노동조합
  12. 민주노동조합 총 연맹
글 수 9,485

[단독] ‘문화계 황태자’ 차은택, KT 방송광고 사실상 ‘싹쓸이’

등록 :2016-10-09 19:25수정 :2016-10-09 19:56

 

박근혜 대통령 옆에 선 차은택. 박근혜 대통령이 2014년 8월27일 서울 종로구 상명대 상명아트센터에서 열린 융복합 공연 ‘하루(One Day)’를 관람하기에 앞서 무대에 올라 인사말을 하고 있다. 왼쪽은 공연 총연출자인 차은택 감독이다. 연합뉴스
박근혜 대통령 옆에 선 차은택. 박근혜 대통령이 2014년 8월27일 서울 종로구 상명대 상명아트센터에서 열린 융복합 공연 ‘하루(One Day)’를 관람하기에 앞서 무대에 올라 인사말을 하고 있다. 왼쪽은 공연 총연출자인 차은택 감독이다. 연합뉴스
 
올 2~9월 8개월동안
차 감독 관련 회사서
47편중 26편 제작
직접연출도 11편이나

2015년~올 1월까진
62편중 3편만 관여

광고업계 “누군가 혜택 안주면 불가”
박근혜 정부 들어 ‘문화계의 황태자’로 불리면서 민관합동 창조경제추진단장 및 문화창조융합본부장을 지낸 차은택 감독이 공직을 맡은 상태로 정부의 영향 아래 있는 대기업인 케이티(KT) 방송광고를 사실상 싹쓸이한 것으로 확인됐다.

<한겨레>가 티브이광고 전문 사이트인 ‘티브이 시에프’(TV CF)를 통해 자료를 분석한 결과, 올해 2월부터 9월까지 8개월 동안 케이티가 지상파, 인터넷, 케이블, 바이럴 등 영상으로 내보낸 광고는 총 47편으로 이 가운데 차 감독이 대표로 있는 아프리카픽쳐스나 사실상 소유주라는 의혹을 받고 있는 플레이그라운드 등이 대행 또는 제작한 작품은 20편에 달한다. 여기에 차 감독의 소유 건물에 대표이사의 거주지가 있는 것으로 볼 때 차 감독과 가까운 업체인 것으로 추정되는 ㅎ사까지 합하면 26편의 광고가 차 감독의 손을 거친 것으로 보인다. 결과적으로 절반이 넘는 광고가 한 인물(직접 연출 13편)에게 몰린 것이다. “광고계에서는 차은택에게 줄 서야 일을 딸 수 있다”(손혜원 의원, 지난 9월27일 국정감사)는 의혹이 사실로 확인된 셈이다. 이는 2015년 1월부터 2016년 1월까지 1년 동안의 케이티 광고 제작과 비교하면 더 확연해진다. 이 기간 케이티의 광고 총 62편 가운데 차 감독이 대행·제작·연출 등에 관여한 광고는 3편뿐이었다.

케이티는 100대 광고주 가운데 3위권(1위 삼성전자)으로, 올해 2~8월 티브이 광고에만 420억원(한국광고총연합회 기준)을 지출할 만큼 업계에선 주요 광고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. 또 케이티는 이미 민영화된 기업임에도 포스코와 함께 최근까지 정부의 입김이 미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. 광고업계 관계자는 “47편 중에 절반이 넘는 광고가 차은택 감독이나 차 감독과 관련된 업체에 몰렸다는 것은 매우 이례적인 일이다. 그 정도 싹쓸이라면 누군가가 혜택을 주지 않았다면 불가능한 일”이라고 말했다.

특히 차 감독이 광고를 집중적으로 수주한 시기가 창조경제추진단장 등을 역임하면서 문화계에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하던 때(2015년 4월~2016년 4월)와 맞물린다는 점에서 의혹을 더하고 있다. 2016년 케이티에서의 차 감독 첫 연출작이라할 수 있는 ‘케이티 와이24 요금제’ 시리즈가 지상파에 등장한 시기는 2월29일로, 업계 관계자들은 광고업계 제작 관행을 보면 최소한 두세달 전인 연말에 계약을 했어야 한다고 입을 모은다. 또 광고주가 연말에 광고 대행사 및 제작사에 1년 광고전략과 관련해 프레젠테이션 경쟁 형태로 입찰을 시행하고, 이는 이듬해 초부터 광고로 제작되는 관행을 고려하면 차 감독의 케이티 광고 수주는 2015년 연말보다 더 거슬러 올라간다.

차 감독의 광고 싹쓸이와 관련해 이동수 케이티 마케팅본부 아이엠시 전무가 과거 ‘영상인’이라는 광고 제작업체에서 함께 일했다는 점에서 연결고리 역할을 한 것이 아니냐는 관측도 나온다. 이 전무는 당시 업체의 기획실장으로, 차 감독은 연출자로 일했으며 대표는 김종덕 전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이었다. <한겨레>는 차 감독의 광고 수주와 관련해 케이티 쪽에 수차례 문의했으나 답변을 내놓지 않았다.

하어영 방준호 기자 haha@hani.co.kr
 
번호
제목
글쓴이
날짜
조회 수
공지 그녀는 왜 전봇대에? KT 퇴출프로그램 - SBS 현장21(11.5.17방영 동영상) 51 movie
최종관리자
2011-05-18 287776
공지 KT본사가 작성한 퇴출 대상 노동자 명단 1,002명을 공개하며 1 file
아름다운 삶
2011-12-24 180911
공지 절대, 속지 마세요! (업무 아웃쇼씽 : 버티는 길만이 사는 길입니다.) 6 imagemovie
2008퇴직자
2011-07-25 257294
공지 "kt 그리고 살생부" (청주mbc '시사매거진 창' 2012.12.26.방송) 동영상 imagefile
민주동지회
2012-12-27 261332
공지 (11.10.7동영상) kt노동부 특별감사 [더 이상 죽이지 마라] movie
최종관리자
2011-10-11 253135
공지 2011-10-11-mbc-pd수첩(KT인력퇴출프로그램) 방영 동영상 movie
최종관리자
2011-11-22 228901
공지 KT의 희망없는 희망퇴직 이야기 ...!!! (2014.9.15방영 mbc다큐스페셜)
최종관리자
2014-10-21 138044
공지 [성명서] KT부진인력퇴출프로그램(일명 CP) 의 불법성을 확정한 대법원 판결을 환영한다!! [판결문 첨부] file
최종관리자
2015-06-24 99203
공지 박근혜정권과 황창규회장이 쉬운해고 퇴출사례 전시회를 하도록 만들었다!! imagefile
인권센터
2016-01-30 75986
공지 [속보] 예비후보 매수, 조합비 유용! 범죄자 정윤모는 즉각 사퇴하라!! [불법비리 증거자료 첨부] imagefile
최종관리자
2016-03-10 84019
공지 [성명서] 한국노총은 IT연맹위원장 정윤모의 조합비유용 비리에 대해 단호하게 조치하라! [불법비리 증거자료 첨부] file
최종관리자
2016-03-30 75004
공지 [성명서] IT사무서비스노련 정윤모 위원장의 사퇴를 촉구하며
it연맹정상화추진위
2016-06-13 74608
9485 윗물이 맑아야 아랫물이 맑다! image
인권센터
2016-11-02 20900
9484 최순실의 ‘더블루K’, KT와 석연찮은 접촉 image
고구마줄기
2016-11-02 20687
9483 한전 전력판매시장 개방, 그리고 KT와 최순실 게이트 image
진상규명
2016-11-02 21069
9482 황창규-이동수-차은택-최순실 커넥션 의혹을 규명해야 한다! image
kt경영감시센터
2016-11-01 20977
9481 황창규 회장은 답해야 한다!!
인권센터
2016-10-25 21203
9480 미국 대선 바로보기 image
회원교양
2016-10-24 20429
9479 그 때는 KT라는 데가 있었어요..
비리천국
2016-10-23 20704
9478 녹색소비자연대, "KT 기가 LTE는 과장광고" 공정거래위 신고 image
허위광고
2016-10-19 20671
9477 KT직원 자살행렬 ‘황창규’ 책임있다 image
칼럼
2016-10-18 21658
9476 ‘실적 스트레스’로 회식 후 자택서 심근경색 사망…법원 “업무상 재해 해당” 판결 image
법률신문
2016-10-17 18071
9475 매출 2억 여행사에 20억 일감 몰아준 ‘수상한 KT’ image
비리천국
2016-10-16 17523
9474 또 KT직원 자살사건이 발생했다! image
죽음의행렬
2016-10-10 20746
9473 우리 민중의 선택은? image
노동자
2016-10-10 16736
9472 [민주통신] 2016임단협과 정윤모 집행부, 그리고 K스포츠.미르재단 18억! imagefile
최종관리자
2016-10-10 27192
kt는 만만한 범죄의 소굴인가? image
복마전
2016-10-10 11365
9470 경제개혁연대,"미르재단 ․ K스포츠재단에 10억원 이상 출연한 23개 기업 이사회에 공개 질의" image
경제개혁연대
2016-10-06 11304
9469 황창규회장은 불법적인 기부금 출연에 법적 책임져야한다! image
범죄행위
2016-10-06 10874
9468 투기자본감시센터 안종범 최순실 허창수 기업대표 등 81명 고발장 및 성명서 [전문 첨부] file
투기자본감시센터
2016-10-04 9851
9467 KT가 뒤늦게 황창규 회장의 하버드대 강연 외부 반응 물어보는 까닭은?
황창규퇴진
2016-10-03 10294
9466 하느님도, 하늘도 다 죽여놓고 이 나라는 이렇게 개천절을 맞는다. image
정의구현사제단
2016-10-03 20152